기사최종편집일 2020-10-27 12: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앨리스' 이다인, 김희선·주원 임시 동거 목격 "나도 같이 살겠다"

기사입력 2020.09.19 22:47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앨리스' 이다인이 김희선, 주원이 같이 있는 걸 목격했다.

19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8회에서는 윤태이(김희선 분)와 같이 지내는 박진겸(주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도연(이다인) 부모님은 박진겸 집에 불이 켜져 있는 걸 봤다. 김도연 부모님은 김도연이 박진겸과 같이 있다고 생각하고 김도연에게 연락했고, 박진겸의 행방을 찾던 김도연은 바로 달려갔다.

그 시각 윤태이와 박진겸은 2층 창고에 갇혔다. 안에서는 열리지 않는 문이었다. 윤태이가 추워하자 박진겸은 후드티를 벗어주려고 했고, 그러다 박진겸은 상의 탈의를 하게 됐다. 그때 김도연이 등장, 두 사람을 보게 됐다. 김도연은 "저도 여기서 지내겠다"라고 선언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