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5 07: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단독] '12월 결혼" 양준혁 "코로나19가 변수…2세 계획은 아직" (인터뷰)

기사입력 2020.06.28 20:57 / 기사수정 2020.06.28 20:59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결혼을 발표한 양준혁이 소감을 밝혔다.

양준혁 측 관계자는 28일 엑스포츠뉴스에 "양준혁이 오는 12월 여자친구와 결혼한다"고 밝혔다.

양준혁은 결혼 발표 이후 엑스포츠뉴스와의 인터뷰에서 "12월에 결혼하는 것이 맞다"며 "자선 야구 대회에 맞춰서 하려고 생각 중인데 코로나19 변수가 있어 확정은 못했다"라고 전했다.

이날은 양준혁이 출연 중인 JTBC '뭉쳐야 찬다'의 촬영날이다. 양준혁은 이날 녹화 현장에 예비 신부가 방문 멤버들과 인사를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양준혁은 "멤버들이 다들 좋아하더라"며 밝게 웃음을 지었다.

양준혁의 결혼 소식과 함께 많은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은 것이 바로 양준혁의 2세다. 이종범의 아들 이정후, 이순철의 아들 이성곤 등 야구인 2세 들이 최근 KBO에서 맹활약하며 '양신' 양준혁의 2세에도 많은 팬들이 관심을 나타냈다.

2세 계획을 묻자 호탕한 웃음을 지은 양준혁은 "예비신부도 야구를 좋아한다 아들이 생기면 야구를 시켜볼 생각은 있다. 다만 본인이 먼저 원해야 할 것"이라며 "구체적으로 2세 계획을 세우지는 않았다"라고 밝혔다.

한편, 양준혁과 예비신부의 결혼 과정과 연애 스토리는 추후 JTBC '뭉쳐야 한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