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0 00: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설렜다"…'불타는 청춘' 안혜경♥구본승 계약 커플 종료→한정수♥조하나 승계 [종합]

기사입력 2020.05.27 07:52 / 기사수정 2020.05.27 07:5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불타는 청춘' 구본승과 안혜경이 계약 커플을 종료했다.

26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한정수는 모닝엔젤로 나와 아메리칸 스타일로 식사준비를 했다. 멤버들은 한정수 덕분에 편안하게 아침식사를 해결할 수 있었다.

멤버들은 한정수가 올백머리에 청재킷, 선글라스로 뮤지컬 '그리스'의 대니를 연상시키자 즉석에서 방구석 뮤지컬을 진행해보고자 했다. '그리스' 팬이라는 조하나가 일단 멤버들에게 전반적인 내용을 설명해줬다.

한정수와 호흡을 맞출 샌디 역은 새 친구인 오승은이 맡았다. 한정수와 오승은은 미리 연습이라도 한 것처럼 완벽한 호흡을 자랑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구본승과 안혜경은 계약커플 이별 1시간을 앞두고 멤버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안혜경은 "본승 오빠는 얼굴이 작고 어깨가 넓다"며 남자친구 자랑에 몰두했다. 최민용의 계약 아내 강문영도 지지 않았다.

멤버들은 "둘이 너무 잘 어울린다, 만났으면 좋겠다"고 부추겼다. 오승은은 "마음 없냐, 있지 않냐"고 물었다.

구본승은 "되게 웃긴 게 아무래도 영상이나 방송을 보면 자꾸 나오지 않냐. 그걸 보고 혜경이 생각을 하지 않나. 혼자 이런저런 상상을 한다. 난 너무 내 입장에서 생각을 하지 않나 한다. 알고 봤더니 남자친구가 있을 수도 있지 않나"라고 털어놓았다. 안혜경은 "남자친구가 없다"고 답했다. 구본승 역시 "(여자친구가) 있겠니. 있게 생겼니"라며 셀프 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혜경은 "너무 좋았다. 오빠 말처럼 설렜고 나도 이런 감정을 다시 느낄 수 있구나 생각했다. 언니 오빠들 보는 것도 좋지만 때로는 (구본승) 오빠를 보는 것도 너무 좋았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구본승은 "그런 것도 있고 혜경이 말대로 이게 잘못하면 관계가 불편해지거나 어색해질까봐"라고 걱정했다. 멤버들은 피노키오의 '사랑과 우정 사이'를 불렀다.

멤버들은 촬영 종료를 앞두고 안구커플의 소감을 들어봤다. 구본승은 공개연애를 하면 이런 기분이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안혜경은 자신이 구본승을 내 사랑이라고 저장했던 것이 가장 부끄러운 일이었다고 했다.

구본승과 안혜경은 커플 승계를 하겠다고 나서 멤버들을 당황하게 했다. 안혜경이 눈을 가리고 게임을 한 끝에 조하나가 여자짝꿍으로 결정됐다. 이어 구본승이 잡은 남자짝꿍은 한정수였다. 한정수와 조하나는 아직 어색한 사이라 쑥스러워하며 악수를 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