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12 20: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유튜버 송대익, 길거리 싸움 해명→형장 영상 공개…"상대가 먼저 시비"

기사입력 2020.01.15 18:55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유튜버 송대익이 최근 벌어진 길거리 싸움을 해명했다.

송대익은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해명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지난 11일 벌어진 길거리 시비사건을 햄여했다.

송대익은 "여자친구와 중앙동에서 술을 먹고 나왔다. 좁은 금연 구역에서 남자 2명, 여자 2명이 흡연 중이었다. 그 길을 가로질러가는데 당사자 여자친구와 어깨를 부딪혔다. 좁은 길이라 그런건데 그쪽에서 먼저 '뭐야 XX'이라고 욕을 했다. 그 친구들도 인정한 부분이고 먼저 욕하고 싸움을 걸었던 건 명백한 사실이다"고 전했다.

이어 "제가 얼굴을 들이밀며 '뭐하세요?'라고 했고 상황을 모르는 남자친구가 다짜고짜 욕을 하더라. 침을 뱉은 분도 있다. 그 분이 저희를 말리는 척하면서 툭툭치고 밀쳤다"며 당시 찍은 영상을 공개했다.

앞서 페이스북을 통해 게재된 글에서도 해명했다. 송대익과 시비가 붙은 일행은 페이스북에 "125만 안산 유튜버를 제보한다"며 "상대방은 두 번이나 무릎을 꿇고 사과했지만 유튜버는 실명을 거론하는 마녀사냥 식의 영상을 올렸다. 사과 영상을 게재해준다고 했음에도 잘못을 회피하며 쉬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송대익은 "저는 부모님이 안계시기 때문에 패드립은 제가 할 수 있는 행위가 아니라고 생각한다. 제가 정말 그런 잘못을 했다면 확실한 증거를 갖고 올려주셨으면 좋겠다"고 반박했다.

다만 "실명을 언급한 것은 제 생각이 짧았다. 여자친구가 당하니까 많이 흥분에서 영상을 남긴 것이다"라며 "시비를 걸고 도망친 남자 때문에 욱했다. 다음부터는 주의하겠다"고 사과했다.

한편, 송대익은 약 125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BJ 겸 유튜버다.

dh.lee@xportsnws.com / 사진 = 송대익 유튜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