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0 07:1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시동' 거석이형 마동석, 단발병 퇴치 스틸 '시선 강탈 매력'

기사입력 2019.11.14 08:06 / 기사수정 2019.11.14 08:1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캐릭터 변신과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이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의 보기만해도 웃음을 자아내는 단발병 퇴치 스틸을 공개했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단발병 퇴치는 단발머리 이미지를 보고 긴 머리를 고수하게 되는 현상을 이르는 말로 온라인 상에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신조어다.


공개된 스틸은 새로운 단발병 퇴치짤의 탄생을 예고하며 유쾌한 웃음을 전하고 있다. 전작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생애 최초 단발머리에 도전한 마동석은 포스 넘치는 표정과는 다른 반전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한쪽으로 곱게 빗어 넘긴 머리마저 찰떡 같이 소화한 모습은 전에 없던 거석이형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 '시동'을 통해 보여줄 새로운 변화에 기대를 높인다.

'시동'은 12월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NEW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