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18 19:4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살인소설' 지현우 "'예쁜누나' 정해인, '올미다' 연하남 시절 생각나"(인터뷰)

기사입력 2018.04.17 11:57 / 기사수정 2018.04.25 11:06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지현우가 '밥 잘사주는 예쁜 누나'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7일 서울 종로구 팔판동에서 영화 '살인소설'(감독 김진묵) 인터뷰가 진행됐다.

지현우는 "난 배우를 하는 목표 자체가 모든 사람에게 사랑을 받는게 아니다. 한편이라도 마음을 말랑말랑하게 해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서 그는 "예를 들어 '밥 잘사주는 예쁜누나'를 보면 굳이 많은 대사를 하지 않아도 음악이 깔리고 이런 감성이 너무 좋더라"라고 말했다.

지현우는 "이 드라마를 보고 있으면 연하남 시절도 생각난다. 예전에는 '올드미스 다이어리'나 '달콤한 나의 도시'처럼 연하남 이미지의 작품을 많이 했어서 그런지 그 때가 떠올랐다"라고 덧붙였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