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5 13: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디오 콘서트' 윤하 "원래부터 강타 팬, 클럽 H.O.T. 5기였다" 고백

기사입력 2016.10.10 23:38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가수 윤하가 H.O.T.의 팬이었음을 고백해 화제다.

10일 방송된 MBC 'DMC 페스티벌-라디오 콘서트'에서는 과거 '별이 빛나는 밤에' DJ를 했던 윤하가 현재 '별밤지기'인 강타와 한 무대에 섰다.

듀엣 무대를 마친 두 사람은 관객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특히 윤하는 강타와 한 무대에 오른 소감을 묻자 "난 사실 원래부터 강타의 팬이었다"라며 "클럽 H.O.T. 5치 출신이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어제도 본방사수하고 사연도 보냈다"라고 말했다. 강타는 "H.O.T. 시절에 팬들에게 편지를 받으면 '커서 가수가 되겠다', '작가가 되겠다' 등의 사연이 많았는데 윤하는 진짜로 싱어송라이터가 되어서 동료가 됐다"라며 함께 뿌듯해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