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12: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1박2일' 윤시윤, 남다른 역사 지식 방출 '新 역사 알파고'

기사입력 2016.10.09 13:1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1박 2일’ 윤시윤이 두뇌를 풀 가동했다.

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는 충청도 서산으로 떠난 ‘무인도에 가져갈 3가지’ 마지막 이야기와 새로운 여행기가 펼쳐진다.

지난 주 방송 말미에서는 드론을 이용한 구호물품 전달 미션의 시작을 알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이번 주 무인도 낙오팀인 차태현-데프콘-윤시윤은 자신들이 원하는 구호물품인 탄산음료-산 낙지-태블릿 PC를 전달받기 위해 머리를 맞대고 사투를 벌인다.

그런 가운데 윤시윤은 차곡차곡 쌓아왔던 상식들을 대 방출해 차태현-데프콘을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문제가 출제되자마자 골똘히 생각에 잠기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다 이내 자신의 의견을 강력히 피력했다.

차태현은 “우리 시윤이 참 대단한 놈이네”라며 감탄했다. 차태현-데프콘은 문제가 출제될 때마다 자연스레 눈으로 윤시윤을 쫓기에 이르렀다. 구호물품 획득을 위해 온몸으로 펼친 OX 퀴즈의 결과는 어땠을 지 궁금증을 모은다.

이날 윤시윤은 남다른 역사지식까지 폭발시키며 ‘역사 알파고’ 김종민에 대적했다. 훈민정음 반포 570주년을 맞아 펼쳐지는 한글날 특집에서 세종대왕을 비롯한 조선에 대해 끝없는 지식을 펼쳐놓았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