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6 10: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해투3' 민유라 "美서 인종차별 당해, 김연아 덕 태도 바뀌었다"

기사입력 2018.05.10 23:22 / 기사수정 2018.05.10 23:23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민유라가 미국에서 당한 설움을 고백했다. 

10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빙상 여제 이상화, 심석희, 최민정, 민유라가 출연하는 가정의 달 특집 '쟁반 노래방 리턴즈:국가대표 노래방'으로 꾸며졌다.

이날 민유라는 "미국에서 인종차별을 당했다. 보통 연습을하다 부딪히면 괜찮다고 하고 가는데, 나의 경우엔 조금이라도 가까이가면 '우이씨'라고 견제했다. 그래서 친구가 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김연아 선수가 퀸이 되면서 태도가 달라졌다. 엄마들이 와서 친구하려고 하고 커피도 주더라"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won@xportsnews.com / 사진=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