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8 00:3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여자농구

WKBL 올스타전, 다채로운 특별 무대로 축제 빛낸다

기사입력 2017.12.20 15:20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오는 24일 열리는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풍성한 볼거리와 다채로운 특별 무대가 펼쳐진다.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리는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는 오로지 올스타전에서만 볼 수 있는 선수들의 특별 무대와 인기 가수 축하 공연이 별들의 잔치를 화려하게 빛낼 예정이다. 

먼저 미녀 농구 선수 엄다영(우리은행)과 미남 아나운서 염상엽(KBS N 스포츠)이 함께 혼성 듀엣으로 색다른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선보인다. 'W 스페셜 공연'에는 1998년 동갑내기 3인방 이주연(삼성생명), 나윤정(우리은행), 이소정(KB스타즈)이 크리스마스 유닛 걸그룹을 결성해 숨겨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올스타 경기 중간에는 외국인 선수들이 '그레잇 댄스 스웩 타임'을 통해 최고의 댄싱퀸 자리를 놓고 화려한 댄스 배틀을 펼치며 올스타전을 찾은 팬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선사한다.

하프 타임에는 트롯트 가수 나상도와 인기 혼성 그룹 코요태가 경기장을 찾아 축하 공연을 펼친다. 1998년 데뷔한 코요태는 올해로 20년째 활동하고 있는 대표적인 장수 그룹으로, 1998년 첫 공식대회를 개최한 여자프로농구와 인연을 이어간다.

핑크스타와 블루스타의 올스타전 본 경기에 앞서는 신곡 '좋아'로 음원 차트 1위를 달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수 민서가 애국가를 제창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은 KBS N 스포츠를 통해 16시부터 생중계되며, 올스타전 입장권은 티켓링크 홈페이지와 콜센터,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