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2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미스코리아 조직위 "이민지, 성매매 악성 루머 사실무근"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6.03.25 11:41 / 기사수정 2016.03.25 11:46


[엑스포츠뉴스=조은혜 기자] 2015 미스코리아 진 이민지의 성매매 루머와 관련해 미스코리아 조직위원회가 입을 열었다.

미스코리아 조직위원회는 지난 24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최근 온라인 및 SNS, 메신저 어플리케이션을 중심으로 빠르게 유포된 2015 미스코리아 진 이민지 씨에 대한 근거 없는 악성루머는 사실 무근임을 밝힙니다"라고 전했다.

조직위는 "해당 악성 루머에 포함된 이민지 씨는 미스코리아 이민지 씨와는 동명이인의 개별 인물임을 밝히며, 현재 유포되고 있는 미스코리아 이민지 씨와 관련된 내용들이 명백한 허위 사실임에도 불구하고 불특정 다수에게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현 상황에 유감을 표하는 바입니다"라며 루머에 대해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이어 "이번 사건으로 유포된 글은 미스코리아 이민지 씨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가 된 것은 물론, 명예를 훼손했다고 판단되며, 이를 지속적으로 유포/확대 재생산 하는 행위에 대해서 어떠한 협의나 선처 없이 강경한 대응으로 경, 검찰에 엄중한 처벌을 요청할 예정"이라며 "해당 사건과 관련이 없는 미스코리아 이민지 씨가 더 이상 무분별한 루머에 희생당하는 일이 없도록 많은 분들의 이해와 배려를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단호한 입장을 취했다.

한편 미스코리아 이민지와 동명이인으로 tvN '응답하라 1988'에서 미옥 역을 맡았던 배우 이민지 역시 성매매 루머를 강력 부인한 바 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