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2 22: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마녀사냥' 서장훈 "신체 부위, 키와 비례하진 않는다"

기사입력 2015.04.10 23:14 / 기사수정 2015.04.10 23:32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서장훈이 키와 신체 부위의 크기가 비례하지 않는다고 했다.

10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서장훈이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진행자와 이야기를 나눴다.

서장훈은 "키에 비해서 모든 것이 크진 않다. 키 큰 주변인들에게 물어봐도 그렇더라"고 밝혔다.

그는 "어렸을 때는 강수지와 같은 마른 스타일을 좋아했다. 이후에는 몸매를 많이 보게 됐다"고 말했다.

'마녀사냥'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한인구 기자 in999@xportsnews.com

[사진 = '마녀사녕' 출연진 ⓒ 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