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21 09:5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김종국 "양세찬, 전소민에 커피차 보내자고 했다" 농담

기사입력 2019.12.15 17:19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런닝맨' 김종국, 유재석이 양세찬이 전소민을 위해 커피차를 보냈다고 몰아갔다.

1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유재석이 이광수가 청룡영화제에서 인기스타상을 받은 걸 언급했다. 

이날 유재석은 김종국, 하하, 양세찬이 전소민의 단막극 촬영지로 커피차를 보낸 사실을 언급했다. 유재석은 "양세찬 혼자 보내면 마음 들킬까 봐 김종국, 하하랑 보낸 거냐"라고 했고, 전소민은 "안 그래도 세찬이 사진이 가장 위에 있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전소민은 "근데 세찬인 극구 자신은 숟가락만 얹은 거라고 하더라"라고 했다. 양세찬은 자신도 모르는 일이라고 했지만, 김종국은 "세찬이가 꼭 하자고 했다"라고 몰아갔다. 가운데에 있던 유재석은 "내가 너무 눈치가 없었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