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1 06: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나 혼자 산다' 돌아온 이시언, 홍콩 사로잡은 얼장의 매력

기사입력 2019.03.16 09:25 / 기사수정 2019.03.16 09:25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이시언의 유쾌한 에너지가 홍콩에서 제대로 빛을 발했다.

이시언은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성훈, 기안84와 함께 홍콩으로 떠나 안방극장에 시원한 웃음을 전했다. 그동안 방송에서 얼간이들의 대장, 일명 ‘얼장’으로 불리며 남다른 허당미(美)와 웃음을 자아내는 입담으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던 그이기에 다른 얼간 멤버들과 펼친 이번 여행 에피소드에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시언은 대장 포스를 뿜어내며 홍콩의 야시장에 입성했다. “나만 믿고 따라오라”고 외치며 앞장을 서던 그는 아직 해가 떨어지지 않아 오픈 준비가 덜된 어수선한 야시장의 모습에 당황했다. 이내 “야시장의 ‘야’가 밤 야(夜)였냐”고 물으며 깨알 같은 예능감을 뿜어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또한 그는 깐깐한 흥정 기술을 갖춘 야시장 전문가로 분해 다른 멤버들을 이끄는 듯 했다. 그러나 망원경, 고무 비행기, 각종 피규어 등 레트로 마니아 이시언의 취향을 완벽 저격한 홍콩의 잇(it) 아이템들에 폭풍 호기심을 터트리며 애 어른 모드로 변신해 특유의 매력을 발산했다.

이후 숙소로 향한 이시언은 히어로 캐릭터가 있는 콘셉트 룸을 예약했다며 다른 멤버들의 기대감을 높였으나 그의 눈앞에는 공주님으로 가득한 아기자기한 방이 펼쳐졌다. 이시언은 멘붕에 빠졌던 것도 잠시 이내 태연하게 방에 준비된 과일을 먹는 등 폭풍 적응력을 보여 재미를 선사했다.

침대 쟁탈전을 위해 수영장으로 향한 이시언은 수영에 능숙한 다른 멤버들과는 달리 어설픈 모습을 보였다. 물 속에서도 변함없는 얼간 면모는 물론 승리하기 위한 열정이 폭발해 기상천외한 대결로 꿀잼 명장면들을 만들어내며 시청자들을 박장대소케 만들었다.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