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4 20: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호중 측 "매니저 사칭 확인, 소속사와 무관…법적 대응"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3.25 14:29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미스터트롯' 김호중 소속사가 매니저 사칭과 관련해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25일 엑스포츠뉴스에 "현재 김호중 매니저를 사칭하는 사람이 팬카페 등에서 활동 중이다. 소속사와 전혀 무관한 사람이 사기에 가까운 행동을 하고 있어서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온라인뿐 아니라 김호중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면서 콘서트 판매 및 팬미팅 관련 사업 투자자와 만나는 사례도 발생했다. 이와 관련해서도 "민형사상 법적 대응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최종 4위에 오르며 큰 관심을 받고 있는 김호중은 최근 영기, 정미애 등이 소속된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김호중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