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21:25
연예

성우 김현욱, '지역 비하 논란'에 또 해명 "전라도 아니었어도 농담했을 것" (전문)[엑's 이슈]

기사입력 2022.07.23 22:05 / 기사수정 2022.07.23 22:05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지역 비하 발언으로 도마 위에 오른 성우 김현욱이 사과 및 해명과 함께 도 넘은 악성 댓글에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김현욱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한번 많은 분들께 불쾌함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다만 근거 없는 억측과 도넘은 악성 댓글들이 퍼지고 있어 글을 작성하게 됐다"며 장문의 글을 시작했다. 

그는 "'1. 전라도 = 시차 라고 바로 반응해서 의심된다. 2. 전라도를 시차라고 비하하는 것은 아주 유명한 비하 발언인데 모를 리가 없다.' 위 두 가지 이유를 들어 저를 특정 사이트의 회원이라 단정 지으시지만 이는 사실이 아님을 명확히 밝히려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현욱은 "앞선 대화에 명확히 나온 단어 '시차' 와 B선배님이 말씀하신 국내 여행지를 생각해서 "전라도에도 시차가 있으니까요"라는 앞선 농담을 농담으로 받아치는 말을 한 것"이라며 "저는 전라도가 아닌 다른 지역이었어도 똑같은 농담을 했을 것이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이어 "특정 단어가 온라인 특정 커뮤니티에서 비하의 의도로 통용되던 말이기에 제가 그 회원이라는 글들을 봤다"며 "저는 비하의 의도로 사용한 것이 아니기에 답답한 마음에 이 단어가 실제 인터넷에서 통용되어 온 비하의 목적을 가진 단어인지 찾아봤다. (그러나) 각종 포털사이트에 검색해도 비하의 목적의 글들은 나오지 않고 국내여행 후기글에 농담으로 쓴 시차 이야기들뿐이었다. 이것이 정말 누구나 모를 수가 없는 표현이 맞는 걸까"라며 호소했다. 

또한 김현욱은 "평소 뉴스 등의 언론에서 언급되는 전라도 비하 사건들은 저도 본 적이 있고 결코 그러한 표현들은 사용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면서 "근거 없는 억측과 비난으로 저를 특정 커뮤니티 회원으로 기정 사실화 하는 글들이 계속해서 올라오고 있다.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그것은 명백히 사실이 아니며 이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 할 것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과거 '패션'의 드라마 CD 프리 토크 음성 속 성우 박상훈, 김현욱의 발언이 재조명되며 화제를 모았다. 

당시 성우 A씨는 프리토크 중, 해외여행을 다녀왔다는 이야기를 했다. 그러자 박상훈은 "전라도 쪽으로 다녀오셨으니까"라고 말했고, 김현욱은 "전라도랑 시차가 좀 안 맞으니까요"라고 맞장구를 쳤다. 그러나 A씨가 실제로 해외여행을 다녀왔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두 성우는 지역비하 및 '일베'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21일 김현욱은 자신의 SNS에 "3년 전 작품 프리토크 녹음 중, A선배님의 해외여행과 시차얘기 도중에 나온 B선배님(박상훈)의 국내 특정지역 말씀에 대해 저는 앞에 나온 시차 얘기와 엮어 무맥락한 동조의 언행을 보였다. 부끄럽게도 저의 무지한 발언으로 인해 많은 분들이 실망하고 불편함을 느꼈음을 뒤늦게 인지하게 됐다"고 사과했다.

이어 "해당 지역은 그동안 이유 없는 차별을 당했던 역사가 있었기에 누군가에게는 그저 농담으로 넘길 수 없는 일일 수도 있다는 점을 인지하지 못했다"며 "의도하지 않았다고 하더라도 해당 발언은 문제가 되는 발언이며 부적절한 표현인 점은 분명한 사실이다. 저의 발언이 특정 지역 비하 표현으로 사용되고 있다는 것을 인지하지 못한 채 제가 한 말로 인해 많은 분들께 불쾌감과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깊게 인지하고 또 반성하고 있다"고 고개를 숙였다. 

한편 1992년 생인 성우 김현욱은 2014년에 대원방송 성우극회 5기공채로 입사했다. 2016년 부터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다음은 김현욱 두 번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김현욱입니다.
먼저 다시한번 많은분들께 불쾌함과 심려를 끼쳐드린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다만 근거없는 억측과 도넘은 악성댓글들이 퍼지고 있어 글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1. 전라도 = 시차 라고 바로 반응해서 의심된다.
2. 전라도를 시차라고 비하하는 것은 아주 유명한 비하 발언인데 모를리가 없다.
위 두가지 이유를 들어 저를 특정 사이트의 회원이라 단정지으시지만 이는 사실이 아님을 명확히 밝히려 합니다.

1. 제가 갑자기 시차 이야기를 한 것이 아닙니다.

추가로 원본 자료와 함께 당시 어떻게 저런이야기와 말들이 나오게 되었는지 더욱 상세히 말씀드리겠습니다.

최초 대화중 A선배님의 해외휴가를 다녀와 시차적응이 힘들어 피곤하다는 이야기를 하시는 도중 "시차적응", "아~ 시차"가 라는 말을 다른분들이 명확히 말하였습니다.
이후 어디로 다녀오셨냐는 질문에 답하기 난처해하시는 모습에
제가 “왜 사생활까지 그렇게” 라고 웃으며 말을 했습니다.
이후 B선배님이 위트있게 대화의 화제전환을 위해 "전라도로 다녀오셨으니까요" 라는 말씀을 하셨고, 모두가 해외여행지 이야기인데 국내여행을 다녀왔다는 재치있는 말에 즐겁게 웃었습니다.
그런 와중에 앞선 대화에 명확히 나온 단어 ‘시차’ 와 B선배님이 말씀하신 국내 여행지를 생각해서 "전라도에도 시차가 있으니까요" 라는,
앞선 농담을 농담으로 받아치는 말을 하였고 모두가 재밌게 웃고 이야기가 마무리 된 것입니다.

저는 앞서 나온 지역이 전라도가 아닌 다른 지역이었어도 똑같은 농담을 했을 것입니다.
서울도 시차가 있으니까요. 대구도 시차가 있으니까요. 제주도도 시차가 있으니까요
등으로 말입니다.

해당 발언을 하였을때 함께있던 다른 분들도 해당지역의 ‘특수성’을 생각하기보다
‘국내 여행지’로 받아 들였기에 웃으며 대화가 마무리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처럼 대화의 맥락을 보셔도 아시다시피 저는 전혀 비하와 차별의 의도가 없었습니다.
국내 여행지 시차로 농담한것 뿐이었습니다.

그러나 해당 지역 분들이 차별과 비하로 느끼셨다면 그것은 앞으로 절대 해서는 안 될 표현임은 분명하며 그 부분을 인정하고 사과문을 올렸던 것입니다.

맥락에 따라 했던 말을 마치 제가 기다렸다듯이 갑자기 비하의 목적으로 사용했다는 말은 사실이 아닙니다.

2. 해당 발언이 비하의 목적으로만 통용되어온 말이 맞는가

저는 특정 단어가 온라인 특정 커뮤니티에서 비하의 의도로 통용 되던 말이기에
제가 그 회원이다 라는 글들을 보았습니다.
저는 비하의 의도로 사용한 것이 아니기에 답답한 마음에 이 단어가 실제 인터넷에서 통용되어 온 비하의 목적을 가진 단어인지 찾아보았습니다.
각종 포털사이트에 검색해도 비하의 목적의 글들은 나오지 않고 국내여행 후기글에 농담으로 쓴 시차이야기들 뿐이었습니다.
저는 도무지 비하의 글을 찾을 수 없어 답답한 마음에 글들에 나온 특정 커뮤니티로 접속해 검색을 시도해본 결과 녹음 했던 2019년을 기준을 삼아 이전글들 면밀히 살펴보았습니다.
커뮤니티 글들중 비하의 목적을 가진 글은 약 100여개가 못미치는 글과 댓글들 이었습니다.
그럼에도 이것이 정말 누구나 모를 수가 없는 표현이 맞는 걸까요.

평소 뉴스등의 언론에서 언급되는 전라도 비하 사건들은 저도 본적이 있고
결코 그러한 표현들은 사용하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시차가 난다” 라는 표현자체가 부정적 의미를 담은 말이 아니었기에
그렇게 우리나라로 포함시키지 않는 비하의 의미가 담긴다는 것까지는 생각지도 못한 일이었습니다.
제주도 다녀와서 시차 적응이 안된다 라는 말을 했을 때 제주도를 우리나라에 포함시키고 싶어하지 않는 표현이라고 생각하고 문제삼았던 경우가 있었을까요.

저는 특정커뮤니티 소수의 사람들이 악질적인 표현으로 시차가 난다는 표현을 사용했다고 해서
그 표현을 자제하자는 의견에는 동의하지만,
시차가 난다는 말 자체가 모두가 아는 비하의 표현이 맞다라고 하시는 부분은 납득하기 힘듭니다.

끝으로 근거없는 억측과 비난으로 저를 특정 커뮤니티 회원으로 기정사실화 하는 글들이 계속해서 올라오고있습니다.
다시한번 말씀드리지만 그것은 명백히 사실이 아니며 이에 대해서는 강경대응 할 것 입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진 = 김현욱, 오디오코믹스 공식 인스타그램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