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5 02: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키스할 때 전 남친 떠올렸지"…전소민에 선 넘은 양세찬 [엑's 이슈]

기사입력 2022.01.10 10:38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런닝맨' 양세찬이 전소민과 벌인 '당연하지' 게임으로 인해 비판받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양세찬과 전소민을 두고 진짜 막내를 찾는 게임이 진행됐다.

이날 두 사람은 '당연하지' 게임을 진행했는데, 처음에는 단순히 서로의 외모를 두고 공격하는 형식으로 진행되다 점점 서로의 이성 관계에 대한 공격이 이어졌다.

그러던 중 양세찬은 전소민의 전 남친을 언급하면서 "나 그 분이랑 연락하는 거 알지?"라고 공격을 했고, 전소민은 '당연하지'를 외치긴 했지만 눈가가 촉촉해지고 급격하게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양세찬도 "형 얘 울어요"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이기도.

하지만 양세찬은 "너 '쇼윈도'에서 키스를 할 때, 키스하면서 그 전 남친을 떠올렸지?"라고 공격을 이어갔고, 전소민은 게임을 이어가려 했으나 결국 양세찬이 판정승을 거뒀다.

이 장면이 방송된 후 네티즌들은 해당 장면들을 캡처해 양세찬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으며, 해당 장면을 편집하지 않은 제작진들에 대한 비판도 이어가고 있다. 실제로 해당 내용이 담긴 네이버TV 클립 영상에는 "양세찬 좋아했었는데 정말 실망했다", "저 부분 실명까지 나왔을텐데 편집했어야지", "전남친을 드라마랑 연결하는 건 선 넘었다", "저 이야기는 성희롱 아닌가" 등의 댓글이 달려 있다.

사진= '런닝맨' 방송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