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1 01: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크레용팝 측 "소율 탈퇴 후 4인 체제로 활동…재계약은 NO"(공식)

기사입력 2017.05.31 13:12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걸그룹 크레용팝이 당분간 팀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소속사 크롬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31일 엑스포츠뉴스에 "소율은 팀을 탈퇴하고 엘린, 금미, 초아, 웨이는 크레용팝 활동을 계속한다. 행사 및 앨범 작업 등은 지속된다"고 말했다.

그러나 전속 계약이 만료되면서 멤버들의 거취는 다 달라진다. 현재 모든 멤버들이 새 소속사를 물생 중이다. 관계자는 "멤버들과 재계약을 체결하지는 않는다. 다만 앞으로 당분간 같이 활동하는데 합의를 한 것이다. 소율은 출산 후 모든 활동을 중단한 상태라 멤버들과 행보를 같이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크레용팝 멤버들은 현재 개인 활동 중이다. 소율은 문희준과 결혼한 후 지난 12일 득녀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