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7-31 21: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제시 측 "폭행 전혀 없었다…말싸움 탓 생긴 해프닝"(공식입장)

기사입력 2016.11.18 00:08 / 기사수정 2016.11.18 00:13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가수 제시 측이 폭행 시비 사건에 대한 공식입장을 전했다.

제시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7일 엑스포츠뉴스에 "제시가 더블케이 뮤직비디오 카메오로 출연하러 갔다 A씨를 오랜만에 만났다. 두 사람이 이야기하다 커뮤니케이션이 안 돼서 말싸움을 했다. 폭행은 전혀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말싸움을 하는데 A씨 무리 중 한 명이 신고했다. 하지만 제시와 A씨는 경찰이 도착하기 전에 이미 풀었다. 경찰이 도착했는데 두 사람은 이미 푼 상태이니 그냥 갔다. 해프닝일 뿐이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제시가 강남구의 한 클럽에서 뮤직비디오 촬영 중 폭행 사건에 휘말렸다고 보도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