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8-18 20: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골프일반

고진영 '우승 트로피에 짜릿한 키스'[포토]

기사입력 2017.08.13 16:15 / 기사수정 2017.08.13 16:44



[엑스포츠뉴스 제주,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제주시 오라 컨트리클럽(파72 6,545야드)에서 열린 '제4회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총상금 6억 원, 우승상금 1억 2천만 원)' 최종 라운드 경기, 고진영(22, 하이트진로)이 6언더파 66타 합계 17언더파 199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고진영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