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9 2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퓨처스 올스타전] '이호연 3타점' 남부, 북부에 6-2 승리

기사입력 2018.07.13 20:09



[엑스포츠뉴스 울산, 채정연 기자] 남부리그가 북부리그를 꺾고 퓨처스 올스타전 승리를 차지했다.

13일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퓨처스 올스타전이 열렸다. 남부리그가 6-2로 승리했다. 이날 퓨처스 올스타전에서는 상무 박치왕 감독이 북부리그를, 경찰 유승안 감독이 남부리그를 맡았다. 북부는 박진우를, 남부는 정성종을 선발로 내세웠다.

2회 북부가 선취점을 올렸다. 1사 후 이현석의 볼넷, 류형우의 안타에 이어 김태진의 2루수 땅볼로 1,3루가 됐다. 김태진이 도루에 성공했고, 조용호가 적시타로 주자 두명을 불러들였다. 조용호가 2루까지 달리다가 아웃되며 2회가 끝났다.

남부가 4회 반격했다. 김민섭이 볼넷으로 출루한 가운데, 상대 투수 김태형의 폭투 2번으로 3루까지 진루했다. 김민혁의 적시 2루타, 이호연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결국 마운드는 이원준으로 바뀌었고, 추가 실점은 없었다.

6회 남부가 역전했다. 만루 찬스에서 한동희의 밀어내기 사구로 3-2로 앞섰다. 아찔한 순간도 있었다. 투수 이찬석이 이호연의 타구에 맞아 유재유와 교체됐다. 7회 유재유를 상대로 다시 만루 찬스를 잡았고, 이호연 타석에서 폭투가 나오며 한 점을 추가했다. 뒤이어 이호연의 타구가 야수들 사이에 떨어지며 2타점 적시타가 됐다. 6-2.

9회 남부는 배제성을 마운드에 올렸다. 배제성은 문성주를 삼진, 조원빈을 2루수 땅볼로 잡아낸 후 신창희를 실책으로 내보냈다. 끝으로 류형우를 삼진 처리해 경기를 끝맺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울산,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