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21 10: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SK 최정, 목 담 증세로 올스타전 홈런레이스 불참

기사입력 2018.07.13 19:43 / 기사수정 2018.07.13 19:47



[엑스포츠뉴스 울산, 조은혜 기자] SK 와이번스 최정이 갑작스러운 목의 담 증세로 홈런레이스에 불참한다.

13일과 14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올스타전이 열린다. 14일 본 경기에 앞서 13일 열리는 홈런레이스 예선에 최정도 홈런레이스에 참가할 예정이었으나 목의 담 증세로 불참하게 됐다.

SK 구단 관계자는 "최정은 목 뒤의 담 증세로 스윙에 불편함을 느끼고 부득이하게 홈런레이스에 불참하게 됐다"면서 "오늘 아침 일어났을 때 통증을 느꼈고, 주변 한의원을 들렀으나 호전되지 않아 구단과 오후 3시 정도 연락, KBO 측에 상황 설명 후 불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홈런 레이스는 최정이 빠진 자리 대체 선수 없이 두산 최주환, 롯데 이대호, KT 강백호, NC 나성범, LG 김현수, 넥센 박병호, 한화 호잉까지 7명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