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1 17: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53일 만의 홈런' 롯데 문규현, 윤성환 상대 달아나는 투런 작렬

기사입력 2018.06.13 19:22 / 기사수정 2018.06.13 19:24



[엑스포츠뉴스 부산, 채정연 기자] 롯데 자이언츠 문규현이 시즌 2호포를 달아나는 투런으로 장식했다. 53일 만의 홈런이다.

문규현은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즌 팀간 8차전에서 8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3-2로 앞서던 2회말 무사 1루. 문규현은 윤성환의 2구 체인지업을 받아쳐 좌측 펜스를 넘기는 투런포를 때려냈다. 비거리는 120m.

롯데는 문규현의 홈런에 힘입어 2회말 5-2로 앞서고 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