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9 17: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kt 강백호 "당차고 기죽지 않는 선수 되겠다"

기사입력 2018.03.13 16:29



[엑스포츠뉴스 수원, 조은혜 기자] '슈퍼루키'로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kt 위즈의 신인 강백호가 프로 무대를 밟은 소감을 밝혔다.

kt는 13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이날 좌익수 및 7번타자로 선발 출전한 강백호는 안타 없이 1볼넷 1타점을 기록했다. 

첫 타석에서 2루수 땅볼을 기록한 강백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 삼성 유격수 김상수의 호수비에 직선타로 물러나야 했다. 이후 타석에서 2루수 땅볼을 쳤지만 3루에 있던 황재균이 홈인하며 첫 타점을 올렸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고의4구에 가까운 볼넷으로 첫 출루를 했다.

경기 후 강백호는 "프로 무대에서 첫 타석에 서게 돼 기분 좋았다"면서 "특히 같은 팀에 있던 친한 친구와 프로에서 만나게 되어 재미있었다"고 돌아봤다. 강백호는 이날 삼성의 선발투수로 나선 양창섭과 청소년 대표팀에서 함께 뛴 바 있다.

이어 강백호는 "오늘 경기에서는 타석에서 여러 구질을 경험할 수 있어 좋았지만, 배트 아래부분에 맞아 공을 멀리 보내지 못한 것이 아쉽다"고 자평했다. 그는 "앞으로 당차고 기죽지 않는 선수가 되도록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수원,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