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삼성 손주인, 경기 도중 타박상으로 교체 "병원 이동"

기사입력 2018.03.13 13:53 / 기사수정 2018.03.13 13:58



[엑스포츠뉴스 수원, 조은혜 기자] 삼성 라이온즈 손주인이 시범경기 도중 동료와의 충돌로 교체됐다.

13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kt 위즈의 시범경기가 열렸다.

이날 2루수 및 9번타자로 선발 출전한 손주인은 삼성이 1-0으로 앞서있는 3회말 정현의 타구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달려오던 우익수 이성곤과 충돌해 쓰러졌다. 

고통을 호소하던 손주인은 곧바로 들어온 구급차를 타고 그라운드를 벗어났고, 손주인 대신 2루수는 강한울로 교체됐다.

삼성 구단 관계자는 "왼쪽 무릎 타박상으로 보인다. 걸을 수는 있는 상태이나 자세한 결과를 보기 위해 구급차를 타고 성모척관병원으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수원,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