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9 16: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K-리그

'K리그서 맹활약' 강원 이근호, 신태용호 승선

기사입력 2018.03.12 13:38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강원FC 이근호가 신태용호에 승선했다.

이근호는 12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신태용 감독이 발표한 3월 A매치 유럽 원정 평가전에 나설 23명의 국가대표 선수명단에 포함됐다. 이근호는 최근 개막한 K리그1 무대에서 소속팀 강원FC의 개막 2연승을 이끌며 절정의 기량을 발휘하고 있다.

이번 유럽 원정은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 명단 발표를 앞두고 치르는 대한민국 축구국가대표팀의 마지막 평가전 무대다.

23명 명단에 유럽파가 모두 가세한 가운데 공격진은 국내파인 강원FC 이근호와 전북현대 김신욱, 해외파인 토트넘 손흥민, 잘츠부르크 황희찬 등 4명으로 구성됐다.

공격진에서 원톱과 투톱 모두 활용할 가능성을 염두에 둔 선발이다. 이근호는 그 동안 신태용 체제에서 김신욱과 함께 선발로 나서며 빅 앤 스몰 콤비의 파괴력을 보여줬다.

지난 2월 가졌던 대표팀 유럽전지훈련 기간 몰도바와 자메이카, 라트비아와의 3차례 평가전에 모두 김신욱과 투톱 공격수로 출전하며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4-4-2 포메이션을 주로 사용하며 측면에서 빠른 크로스를 통한 득점 창출 방식을 선호하는 신태용 감독은 활동량이 많은 이근호가 최전방에서 수비진을 헤집는 사이 김신욱이 장신의 키를 이용해 헤딩으로 골을 결정 짓는 플레이를 주로 활용했다.

현재까지 신태용 감독 아래서 가장 많은 경기를 치른 공격수는 이근호와 김신욱이다. 그러나 최근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 토트넘의 손흥민을 투톱의 한 축으로 내세우고 이근호와 김신욱, 황희찬을 번갈아 테스트할 가능성도 높다.

한편, 신태용 감독은 이날 대표팀 명단을 발표하면서 선수 구성을 80% 마쳤다고 밝히며 수비가 최대 고민이라고 설명해 공격진의 경우 큰 문제가 없을 경우 월드컵까지 현재 멤버를 그대로 가지고 갈 가능성도 내비쳤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강원FC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