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2-20 00: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일반

'유니폼 찢은' DB 벤슨, 500만원 제재금 중징계

기사입력 2018.02.09 17:28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경기 도중 유니폼을 찢은 원주 DB 프로미의 로드 벤슨이 500만원의 제재금 징계를 받는다.

KBL은 8일 재정위원회를 개최해 7일 원주 DB와 인천 전자랜드의 경기 중 원주 DB 벤슨이 5번째 파울이 선언되자 본인의 유니폼을 찢은 행위에 대해 제재금 500만원을 부과하기로 했다.

재정위원회는 "선수가 경기장에서 유니폼을 찢는 행위는 리그와 소속 구단의 명예를 훼손한 행위이며 프로 선수가 갖추어야 할 기본적 덕목을 저버린 것으로 중징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재정위원회는 향후 이와 유사한 행위 발생시 선수의 자격을 제한하는 등의 강력한 제재 규정을 강화키로 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KBL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