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2-14 00:3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호나우지뉴, 2018 시즌 공식 은퇴 선언

기사입력 2017.12.06 14:51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브라질의 축구 스타 호나우지뉴(37)가 2018 시즌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6일 해외 매체들은 호나우지뉴가 기자회견을 갖고 공식적으로 내년 시즌 은퇴를 선언했다고 보도했다. 호나우지뉴는 기자회견 자리에서 "내년에 축구와 공식적으로 이별한다"고 말했다.

2015년 플루미넨세에서 7경기를 뛴 후 소속팀이 없던 호나우지뉴였지만 공식적으로 은퇴를 선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언젠가는 해야 할 일이었다"라며 "음악 프로젝트와 축구 학교 일에 전념하겠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후나우지뉴는 1998년 그레미우에서 데뷔한 후 파리 생제르맹, FC바르셀로나 등을 거치며 활약했다. 국가대표로서도 뛰어났다. 호나우두, 히바우두와 함께 삼각 편대를 형성해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브라질의 우승을 이끌었다. 2004년 FIFA 올해의 선수상과 2005년 발롱도르 수상의 영예를 안기도 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