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9-23 23: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격투기 종합

'포스트 메이웨더 가린다' 골로프킨 VS 알바레즈 중계는?

기사입력 2017.09.17 09:56 / 기사수정 2017.09.17 10:07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국계 무패복서' 게나디 골로프킨(35·카자흐스탄)과 '멕시코 영웅' 카넬로 알바레즈(27·멕시코)가 '세기의 대결'을 앞두고 있다.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T-모바일 알레나에서는 세계복싱평의회(WBC)·세계복싱협회(WBA)·국제복싱연맹(IBF) 미들급 통합 챔피언전 골로프킨과 알바레즈의 경기가 열린다.

골로프킨은 현재 세 기구 미들급 통합 챔피언으로, 37전 전승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 중 33번의 KO승을 기록하며 90% KO 비율의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무패 복서' 타이틀을 유지하고 있다. 골로프킨은 알바레즈를 상대로 미들급 19차 방어에 도전한다. 한편 알바레즈는 49승(34KO) 1무 1패를 기록 중이다. 유일한 패배는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에게 당했다.

복싱 관계자들은 이번 경기에서 승리하는 복서가 '메이웨더의 후계자'로 전세계 복싱계를 호령하는 스타로 거듭날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다.이번 경기는 지상파 SBS TV에서 오전 11부터 생중계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