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9-21 10:1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V-리그

'선수단 합류' 가스파리니 "새 시즌에 대한 기대 크다"

기사입력 2017.09.08 16:52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 외국인 선수 가스파리니가 8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여 팀에 합류했다.

2016~2017 시즌에 이어 이번 도드람 V-리그 2017~2018 시즌에도 대한항공과 함께하는 가스파리니는 슬로베니아대표팀 주전 라이트로 활약하며 최근 월드리그에서도 2그룹 우승으로 팀을 1그룹으로 이끄는 좋은 성적을 냈다.

지난 시즌 전체 득점 5위(823점), 공격 성공률 7위(51.59%), 서브에이스 1위(세트당 0.63개)를 기록, 대한항공의 정규리그 우승과 챔피언결정전 진출을 이끌었다. 트라이아웃을 통해 영입한 남자부 외국인 선수 중 계약연장 1호인 가스파리니는 여전히 훌륭한 기량을 보여주며 이번 시즌에도 존재감을 과시할 예정이다.

외국인 선수 중 가장 늦게 팀에 합류를 하는 가스파리니는 "지난시즌 통합우승의 아쉬움이 많았는데, 이번시즌에는 구단에서 기대가 큰 것도 잘 알고 있고, 새로운 시즌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통합우승에 대한 의지를 보였다.

박기원 감독은 "적지 않은 나이임에도 국가대표 공격수로 여러대회를 치루면서 컨디션이 떨어 질 것이라 예상했지만 역시 몸관리를 잘하고 영리한 플레이를 하는 선수라 몸상태는 좋아보여 이번 시즌도 문제 없을 것이다"라는 말과 함께 이루지 못한 통합우승을 위한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대한항공은 "지난 시즌의 아쉬움을 잊고 새로 시작하는 마음으로 체력단련장 확대, 영상분석시스템 도입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어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대한항공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