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5-28 23: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75분 원톱' 손흥민, 공격포인트 없이 평점 7점...MOM 에릭센 8점

기사입력 2017.03.20 09:26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손세이셔널' 손흥민(24)이 해리 케인을 대신해 토트넘의 원톱으로 나섰으나 공격포인트는 없었다. 무난하게 7점의 평점을 받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화이트 하트레인에서 치러진 2016/2017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사우스햄턴과의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크리스티안 에릭센과 델레 알리가 한 골씩 뽑아내며 토트넘의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은 리그 홈 10연승을 이어갔다.

이날 손흥민은 토트넘 공격 최전방에 나섰다. 전후반 여러차례 사우스햄턴의 골문을 위협했지만 득점에는 관여하지 못했다. 그러나 여러차례 찬스를 만들어내는데 일조하며 케인의 공백을 메웠다. 영국 스포츠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묵묵히 뛴 손흥민에게 평점 7점을 부여했다. 이날 펄펄 날며 MOM(최우수선수)로 선정된 에릭센은 평점 8점을 받았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