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2-25 00: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V-리그

'삼각편대 54점' IBK기업은행, GS칼텍스 꺾고 5연승

기사입력 2017.02.17 20:33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IBK기업은행이 GS칼텍스를 완파하며 파죽의 5연승을 달성했다. 1위 흥국생명과의 승점 차는 단 1점 차로 좁혀졌다.

IBK기업은행은 1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V리그 여자부 5라운드 GS칼텍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2, 25-21, 26-24)으로 승리하며 5연승을 만들어냈다. 이날 승리로 시즌 전적 16승9패를 만든 IBK기업은행은 승점 3점을 추가하며 51점을 만들었고, 흥국생명(승점 52점)을 턱밑까지추격하게 됐다. 반면 GS칼텍스는 3연패 수렁에 빠지며 9승16패(승점 28점)가 됐다.

IBK기업은행은 1세트부터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GS칼텍스를 눌렀다. 8-7 앞선 상황에서 IBK기업은행은 김유리의 블로킹과 김미연의 득점이 잇따라 터지며 16-8까지 점수를 벌렸다. 이후 일찌감치 20점 고지를 밟은 IBK기업은행은 25-12로 가볍게 1세트를 챙겼다.

2세트 역시 먼저 리드를 잡은 IBK기업은행은 점수 차를 유지하며 세트포인트를 향해 달렸다. 김희진의 블로킹으로 22-18, GS칼텍스는 한송이와 이소영을 앞세워 추격에 나섰으나 점수 차는 좁혀지지 않았고, IBK기업은행은 리쉘의 오픈 공격을 마지막으로 2세트도 따냈다.

앞서 두 세트를 모두 내준 GS칼텍스는 3세트 고군분투 했지만 끝내 셧아웃 패배를 막지 못했다. 3세트 초반 IBK기업은행의 흐름이 이어지면서 16-9, 7점 차까지 벌렸지만 GS칼텍스도 끈질기게 추격해 18-20까지 추격했다. 그리고 IBK기업은행의 연속 범실로 20-20 동점, 공방전을 벌이던 두 팀은 24-24 듀스를 만들었다. 그러나 리쉘의 연속 득점으로 반전 없이 경기가 종료됐다.

이날 IBK기업은행은 리쉘이 21득점, 김희진 17득점, 박정아 16득점으로 삼각편대가 고루 활약하며 54점을 합작해 승리를 이끌었다. 김미연과 김유리도 각 5점을 올리며 5연승에 힘을 보탰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