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1-16 19: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K-리그

수원 삼성, GK 신화용 영입...노동건 포항 임대

기사입력 2017.01.11 16:25 / 기사수정 2017.01.11 17:20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인턴기자] 수원 삼성이 포항 스틸러스 '원클럽맨' 골키퍼 신화용을 영입했다.

수원 삼성 블루윙즈축구단은 11일 골키퍼 노동건을 포항에 1년 임대하고 이적료를 더하는 조건으로 포항 스틸러스의 베테랑 골키퍼 신화용 완전 이적에 합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2004년 포항에 입단한 이후 한 팀에서만 뛰었던 신화용은 지난 13년간 287경기에 출전, K리그를 대표하는 골키퍼로 활약했다. 수원은 신화용의 영입으로 수비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신화용은 메디컬 테스트를 마치는 대로 팀에 합류하며, 13일 스페인 말라가에서 시작되는 전지 훈련에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한국축구 사상 최고의 골키퍼로 꼽히는 이운재를 GK코치로 영입한 수원은 이 코치의 지도하에 신화용의 기량이 십분 발휘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항으로 임대 이적한 노동건은 2014년 수원에서 데뷔한 후 지난해까지 42경기에 출전했다. 노동건은 12일 메디컬 테스트와 계약 체결을 거친 후 13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포항 동계 전지훈련에 합류할 계획이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수원 삼성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