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1-16 19: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선수협, 야구학교와 업무 협약…비활동기간 훈련장 확보

기사입력 2017.01.11 10:53 / 기사수정 2017.01.11 10:56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사단법인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회장 이호준, 이하 '선수협')와 스포츠투아이㈜가 운영하는 야구학교가 한국야구 발전과 선수들의 자율 훈련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선수협회와 야구학교는 지난 10일 성시 분당구 야탑동에 위치한 야구학교 6층 대회의실에서 전략적 사업 제휴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양측이 보유한 자원을 활용해 각종 제휴 사업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무엇보다 프로야구 선수들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비 활동기간 야구학교가 갖고 있는 실내 교육장시설을 활용해 자율훈련을 할 수 있게 됐습니다. 한화 이재우, 김병근 등 프로야구 선수들이 이미 지난달부터 야구학교에서 자율훈련을 실시해왔습니다.

이번 제휴는 우선 선수협회의 큰 숙원이었던 프로야구 비 활동기간의 훈련 장소 문제가 해결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도 선수협회와 야구학교 간의 다양한 공동 사업이 기대되고 있다.

선수협회 이호준 회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야구학교와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며 팬들에게 좀 더 가까이 다가가고 점차 그 범위를 확대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츠기록 통계 전문업체 스포츠투아이가 운영하는 야구학교는 분당구 야탑동에 위치한 국내 최초의 야구 종합 트레이닝 센터로 유소년, 엘리트, 동호인 야구선수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야구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