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7 17: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WC1] '라인업 공개' 양상문 감독 "고민 끝에 김용의 1번 결정"

기사입력 2016.10.10 16:01 / 기사수정 2016.10.10 16:10


[엑스포츠뉴스 잠실, 조은혜 기자] LG 트윈스가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KIA 타이거즈와 상대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LG는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포스트시즌 KIA와의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을 치른다. 이날 LG는 에이스 데이비드 허프를 선발투수로 예고했고,  KIA에서는 헥터 노에시가 나선다. 1차전을 무조건 잡아야 하는 KIA보다는 상대적으로 여유가 있는 LG지만, LG 역시 1차전에서 와일드카드 결정전을 끝내고 일찌감치 준플레이오프가 열리는 고척으로 무대를 옮기기겠다는 심산이다. 

경기 전 취재진을 만난 LG 양상문 감독은 선발 명단에 대해 "평소 하던대로"라며 운을 뗐다. LG는 이날 김용의(중견수)-이천웅(좌익수)-박용택(지명타자)-히메네스(3루수)-채은성(우익수)-오지환(유격수)-정성훈(1루수)-유강남(포수)-손주인(2루수)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양상문 감독은 "(김)용의가 최근 타격감이 다소 좋지 못했고, 헥터에게도 강하지 않아 잠시 고민을 했었다. 그런데 후반기 가장 좋았던 라인업이라고 생각해 이렇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용의는 올시즌 헥터 상대 11타수 무안타로 좋지 못했다. 과연 양상문 감독의 결단은 통할까.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