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5 10:1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또 음주운전' 개그맨 김정렬, 벌금 1200만원 선고

기사입력 2020.11.29 15:24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개그맨 김정렬이 음주운전으로 벌금 1천2백만 원을 선고받았다. 

29일 수원지법 형사12단독 김주현 판사는 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된 김정렬에게 벌금 1천2백만 원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김정렬은 지난 8월 30일 오후 1시 30분께 화성의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신 채 운전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김정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 이상인 0.0275%였다

김 판사는 "피고인은 음주운전으로 벌금형 처벌을 받은 적이 있는데도 또다시 음주운전을 했다"며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수치가 매우 높았고 그로 인한 사고 발생의 위험성과 법정형이 상향된 개정법의 개정 취지 등을 고려할 때 그 죄질이 가볍지 않다"고 판시했다. 

김정렬은 지난 2007년에도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바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SBS플러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