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7 21: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방구석1열' 원동연 "'명량' 김한민 감독, '한산' '노량' 동시제작 준비 중"

기사입력 2018.07.13 19:19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제작자 원동연이 김한민 감독의 근황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JTBC '방구석1열'에는 인문학 강사 최진기와 이원석 감독, 제작자 원동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광해'를 제작한 원동연은 영화 '명량'의 김한민 감독에 대해 "사극 영화 순위는 '광해'보다 '명량'이 높다. 김한민 감독만 없었으면 내가 일등"이라며 "김한민 감독이 '광해' 찍을 때 놀러 왔다. 그때 '명량'을 기획하고 있다더라. 속으로는 미친 게 아닐까 싶었다. 바다에서 액션을 찍는다는 게 걱정스러웠다. 그 사이즈 또한 어마어마해서 걱정을 했다"고 말했다.

원동연은 "영화를 보고 나서 대단한 감독이라 생각했다. 이야기를 만드는 힘이 엄청난 감독이라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 '명량' '한산' '노량' 3부작을 기획했다. 그 친구가 이순신에 대한 연구를 많이 했다. 현재 '한산' '노량' 동시제작을 준비 중이더라. 아마 '신과 함께'를 따라 하는 것 같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