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20 00:4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공식입장] 구혜선 측 "아주 건강하다…차기작 검토 중"

기사입력 2018.07.13 14:58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배우 구혜선이 때아닌 임신, 성형, 건강 이상설에 휩싸였다.

구혜선의 소속사 파트너즈파크 관계자는 "아주 건강하다. 구혜선이 말한 그대로 (살이 찐 것)"라며 "현재 드라마, 영화 등 작품을 검토하고 있다"고 13일 엑스포츠뉴스에 밝혔다.

구혜선은 지난 12일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배우 구혜선이 아닌 영화 '미스터리 핑크'의 감독으로 오랜만에 공식 석상에 나섰다.

살짝 통통해진 얼굴을 보고 임신을 했다거나 성형을 받았다는 등의 근거 없는 루머가 생산되기도 했다.

구혜선은 이를 간접적으로 부인했다.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를 게재한 뒤 "밥 많이 먹어서 살쪘어요. 십 킬로"라고 적으면서 불필요한 오해가 생기는 것을 미리 막았다.

lyy@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