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6 01: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어서와2' 아비가일, 파라과이 친구들에 전한 진심 "인생의 사람들"

기사입력 2018.07.12 20:51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방송인 아비가일이 친구들에게 진심을 전하다가 눈물을 터트렸다.

1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시즌2'에서는 아비가일과 그의 파라과이 친구들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됐다.

아비가일은 친구들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해 저녁 식사를 접대했다. 저녁 식사 후에는 어린 시절 사진을 함께 보며 추억을 나눴다. 아비가일은 "파라과이에 금방 돌아갈 줄 알았다. 계획하지 않은 일들이 일어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아비가일은 "그런데 너네가 왔다. 지구 반대편으로. 굉장히 충격적"이라며 "너희 셋은 내 인생에서 가장 많은 부분을 함께했던 사람들이다. 어렸을 때부터 베로니카와 함께였고, 실비아는 사춘기 시절 많이 지지해줬다. 청소년이 되고 놀면서 즐기고 싶었을 때는 디아나가 있었다"고 말했다.

아비가일은 이어 "너희는 내 인생의 사람들이다. 너무 강렬하게 지금 행복하다. 너희들이 여기 있을 수 있어서 정말 너무 행복하다"고 덧붙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