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0 22: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슈츠' 고성희, 박형식 정체에 충격 눈물 "용서 안 돼"

기사입력 2018.06.14 22:14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고성희가 박형식의 정체에 충격 받았다.

14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 16회에서는 김지나(고성희 분)가 고연우(박형식)의 정체에 충격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지나는 고연우가 변호사 자격증을 갖고 있지 않은 가짜 변호사였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함대표(김영호)가 강앤함에 고연우의 정체를 폭로한 것.

고연우는 김지나에게 가짜가 맞다고 인정하며 "나와 어울리지 않는 사람들과 대체 뭐하고 있었던 건지"라고 말했다. 

김지나는 "용서가 안 된다"며 "내가 화가 나는 진짜 이유는 가짜여서가 아니라, 날 속여서가 아니라, 지금도 거짓말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소리쳤다.

고연우는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이에 김지나는 눈물을 글썽이며 "사과하지 마라. 사과 안 받을 거니까. 그런데 나 기다릴 거다"라고 얘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