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4 02: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진기주, 살인범 위협에 눈물…장기용이 구할까

기사입력 2018.06.14 22:06 / 기사수정 2018.06.14 22:07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이리와 안아줘' 진기주가 위기에 처했다.

14일 방송된 MBC '이리와 안아줘' 15회에서는 한재이(진기주 분)가 위기에 처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검은 모자와 마스크를 쓴 남자가 망치를 들고 한재이를 위협했다. 한재이는 세트장에 혼자 있는 상황. 한재이는 겁에 질린 채 눈물 흘렸다.

같은 시각 표택(박수영)은 경찰서에서 형사를 만났고, "그게 진짜 사람 피라고요? 그 망치에 묻었던 게? 주택가 피습 사건인가. 계속 떠뜰어대던?"이라며 당황했다.

이때 채도진(장기용)은 윤현무(김경남)가 세트장에 있었다는 사실을 확인했고, 한재이에게 달려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