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5 19: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미라' 최용수 "방송인 전향? 생각없다…나는 축구인"

기사입력 2018.06.13 17:20 / 기사수정 2018.06.14 09:31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전 축구선수 최용수가 방송인으로 전향한다는 루머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13일 방송된 KBS 쿨FM '장항준 김승우의 미스터라디오'에는 전 축구 국가대표 최용수가 출연했다.

최근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안정환과의 케미로 화제를 모은 최용수는 '방송인으로서 제 2의 삶을 살 계획은 없냐'는 질문에 "전혀 없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축구인이고 지도자 인생의 후반전을 기다리고 있다"며 "지금은 월드컵을 홍보하러 나왔다. 상대가 누군지도 모르는게 현실"이라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