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6 15: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공식입장] 이주우X안우연, '식샤3' 출연 확정…윤두준X백진희와 호흡

기사입력 2018.06.01 09:35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배우 이주우와 안우연이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에 함께하며 매력적인 라인업을 구축한다.  

tvN 새 월화드라마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는 서른 넷. 슬럼프에 빠진 구대영(윤두준 분)이 식샤님의 시작을 함께했던 이지우(백진희)와 재회하면서 스무 살 그 시절의 음식과 추억을 공유하며 상처를 극복하는 이야기로 오는 7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 

시즌1, 2에 이어 다시 한 번 식샤님으로 돌아오는 윤두준과 새 여자주인공 역에 백진희가 캐스팅을 확정해 뜨거운 기대를 모은 가운데 핫하게 떠오른 라이징 스타 이주우와 탄탄한 연기 활동을 이어온 안우연이 합류하며 본격적인 출발에 시동을 걸고 있다.  

이주우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돌아온 복단지’에서 도도하지만 허당기 다분한 모습부터 악녀 캐릭터까지 소화해 대중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번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에선 ‘이지우’와 자매 관계인 ‘이서연’을 맡아 톡톡 튀는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예정. 타고난 애교와 눈물연기가 주특기인 그녀가 도망친 동업자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흥미롭게 펼쳐질 것이다.

안우연이 맡은 ‘선우선’은 식품회사 신제품 개발 팀장으로 이름처럼 선을 넘지 않고 상대방과 적절한 관계를 유지하는 냉정한 인물. 그동안 ‘착한마녀전’, ‘청춘시대2’, ‘힘쎈여자 도봉순’, ‘질투의 화신’, ‘아이가 다섯’ 등 다수의 작품에서 나날이 성장하는 연기력으로 호평 받은 안우연의 새로운 모습이 주목된다.  

이처럼 드라마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을 두 배우의 합류는 기대감을 고조시키며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의 색다른 바람을 예고하고 있다. 앞으로 이들은 윤두준(구대영 역), 백진희(이지우 역)와 함께 얽히고설킨 관계를 이어나가며 짜릿한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일상의 지치고 허기진 삶을 채울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의 세 번째 이야기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는 최규식 감독과 임수미 작가 등 시즌1, 2를 통해 수많은 마니아층을 형성한 제작진이 의기투합, 올 여름을 시원하고 뜨겁게 물들일 준비에 한창이다. 오는 7월,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 후속으로 첫 방송될 예정이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마이컴퍼니, 제이에스픽쳐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