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0 01:1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정글의 법칙' 위너 이승훈 "고생 많이 했다…강승윤·김진우도 갔으면"

기사입력 2018.05.18 16:09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정글의 법칙' 이승훈이 위너 멤버들에게 고생길을 추천했다.

18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 13층 홀에서 SBS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오만석, 최정원, 비투비 서은광·임현식, 이종화(조타), 한은정, 최현석, 김준현, 위너 이승훈, 남보라, 김진호 PD가 참석했다.

이승훈은 위너 멤버들 중 처음으로 '정글의 법칙'에 출연했다. 그는 "정글에 가서 힘들고 고생했다"며 "우리 멤버들도 꼭 보내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승훈은 "다음에 정글에 갈 기회가 있다면 2인 1조로 가면 좋겠다. 강승윤, 김진우가 같이 가서 좋은 케미를 보여주면 좋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또 "같은 소속사에서는 송윤형(아이콘)이 다녀왔다. 나이프를 챙겨가면 좋다고 조언해줬다"고 얘기했다.

한편 북아메리카 최남단에 위치한 멕시코는 한반도의 약 9배, 세계 제14위의 광활한 영토를 가지고 있는 나라다. 다양한 동식물 생태계는 물론, 마야 문명으로 대표되는 인류학 및 고고학적 문화유산이 풍부한 나라로 손꼽힌다. 멕시코 곳곳을 누비며 그동안 알지 못했던 멕시코의 숨은 매력과 병만족의 색다른 생존을 선보일 예정이다.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는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lyy@xportsnews.com / 사진=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