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4 00: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공식입장] 김흥국 측 "남진에 가수협회 비상대책위원장직 요청"

기사입력 2018.05.18 14:48 / 기사수정 2018.05.18 14:50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가수 겸 방송인 김흥국이 대한가수협회를 살리기 위해 남진에게 도움의 손길을 청했다. 

김흥국 측 관계자는 18일 "가수 협회 초대 회장 남진에게 가수협회 비상대책위원장직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또한 "최근 가수협회 관련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는데, 앞으로 순리대로 해결되길 바란다. 다들 욕심들을 내려놓고 불필요한 갈등이 사라졌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남진 역시 동의의 뜻을 표했다. 남진은 이날 가수협회 회원들에게 "현재 우리 협회는 많은 사건 사고로 존폐의 위기에 놓여 있습니다. 이에 김흥국 회장은 현 사태를 수습하고 조속한 협회 정상화를 위해 제게 비상대책위원장직을 간곡히 요청했습니다. 우리 협회를 직접 창립한 초대회장으로서 또한 가수선배로서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며 바로 오늘 비상대책위원장직을 수락했습니다"라는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따라 남진은 협회 정상화를 위해 다양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한편 김흥국은 최근 성추행 무혐의 처분을 받은 후 활동 재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일단 9월 말까지 가수협회 회장직 임기를 채우겠다는 입장이다. 다만 박일서 전 수석부회장 등과의 갈등을 여전히 해결해야 할 문제다.

won@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