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2 19: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컴백' 소녀주의보 "장애인 인식 개선 캠페인 참여"

기사입력 2018.05.18 14:35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걸그룹 소녀주의보가 복지돌 다운 행보를 드러냈다. 

18일 서울 강남구 강남관광정보센터 2층 한류체험관 케이홀에서 걸그룹 소녀주의보 2집 쇼케이스가 열렸다. 

소녀주의보는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을 위한 '착한 문화공연'을 지속해오며 '복지돌'이라는 닉네임을 얻은 걸그룹으로 '빚'없이 데뷔한 특이한 케이스다. 수익이 나면 곧장 정산을 받을 수 있는 것. 

이번 신곡 '키다리 아저씨'는 진 웹스터의 소설 '키다리 아저씨'의 주인공이 되어 마음으로 후원해주는 많은 분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하는 내용을 담았다. Jay Lee가 프로듀싱과 작곡, 작사를 맡았다. 소녀주의보의 '키다리 아저씨'가 되어준 이들이 있었기에 앨범이 나올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지성은 "소설에서 '키다리 아저씨'가 남을 도와주지 않나. 우리가 누군가의 키다리 아저씨가 돼서 공연으로 힐링해드리고 돕고 싶었다"고 이번 신곡을 소개했다.  

겨울은 "이번 로고가 파란색인데 장애인 인식 개선 캠페인으로 슈퍼블루를 사용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앨범 커버도 푸른색을 썼다"며 이전 앨범은 핑크가 중점적이었지만 이번에는 장애인 인식 개선에 나섰음을 전했다. 

한편 소녀주의보는 이날 오후 7시 쇼케이스를 열고 팬들과도 만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뿌리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