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4 00: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여유만만' 이왕표 "담도암 5년 투병…항암식단으로 극복"

기사입력 2018.05.18 10:42 / 기사수정 2018.05.18 10:43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전 프로레슬링 선수 이왕표가 근황을 공개했다.

18일 방송된 KBS2 '여유만만'은 '나를 살려낸 착한 식단 1탄 - 담도암을 극복한 기적의 사나이, 이왕표의 항암 밥상'을 주제로 이왕표와 가정의학과 전문의 염창환, 탤런트 이시은이 출연했다.

이왕표는 "2013년 담도암 3기 판정을 받고 죽을 고비를 몇 번 넘겼다. 유서를 쓰고 장례식 준비까지 했다"며 "식생활 개선을 해야겠다고 생각해서 식이요법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120kg의 거구였던 이왕표는 수술 이후 40kg이 빠졌다가 다시 20kg이 쪄서 지금 100kg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왕표는 "과격한 남자를 상징하는 운동을 했던 탓에 암은 상상도 못 했다"며 "암에 걸리고 나니 내가 살 수 있는 건 음식밖에 없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항암에 좋은 식단을 찾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왕표가 공개한 항암 식단은 미역귓국이었다.

다행히 건강을 회복한 이왕표는 "요즘은 후진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환자라고 누워만 있으면 정말 환자가 되는 것 같다. 요즘 청소년에게 학교 폭력 예방 강의도 하고, 소외 가정에 장학금도 전달하고 있다"고 근황을 공개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