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2 15:1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종합] '인생술집' 태진아X강남, 흥부자의 '장기기장'에 스튜디오 들썩였다

기사입력 2018.05.18 00:19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인생술집' 강남과 태진아가 깨알 호흡을 선보였다.

1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 술집'에는 가수 태진아와 강남이 신곡 '장지기장'을 공개했다.

이날 강남은 '장지기장'을 부르며 태진아와 호흡을 맞췄다. 태진아와의 눈 맞춤에 어색함이 남아 있던 강남을 본 태진아는 "원래는 없었는데 강남이 제안한 거다. 그런데 자기가 만들어 놓고 자기가 불편해하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예전에 '트로트 엑스' 할 때 강남이가 내 노래를 불렀다. 그래서 내 노래같이 부르자고 했다. 생방송에서 MR을 틀어놨는데 그냥 다 불렀다"라며 "트로트 앨범을 내고 싶다고 하길래 네가 나를 아버지라고 부르는데 어떻게 디지털 싱글을 내냐고 했다. 그래서 정규 앨범 냈다"라고 듀엣 앨범을 내게 된 배경을 전했다.

강남은 "트롯으로 전향하는 거냐"라는 질문을 받자 "어릴 때부터 트로트를 좋아했다. 솔직히 이야기하면 아빠랑 엄마가 내가 트로트를 할 때 행복해하시더라. 엄마가 트로트를 부르는 모습을 행복하게 보시더라. 그래서 꼭 하고 싶다"라고 트로트 꿈나무의 면모를 선보였다.

태진아는 운영 중인 카페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주말에 관광버스로 오신다. 어머님들도 오시고, 단체로 오시는 분들이 계신다. 그분들이 내가 있어야 좋아하신다. 내가 있을 때랑 없을 때랑 매출이 다르다. 생일 케이크 같은 것을 보면 직접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주기도 한다"라고 운영 비결을 설명했다.

또 태진아는 과거 행사 중 비투비를 소개해야 하는 상황에서 인피니트를 외친 일화를 전했다. 그는 "분명 이름을 들었는데 소리 때문에 잘 들리지 않았다. 그래서 에라 모르겠다 하고 아는 이름을 외쳤다"라고 설명한 후 "한 번은 동방신기가 나온다고 해서 일부러 '동반자'라는 노래를 세 번째로 집어넣었다. 동방신기 팬들이 엄청 많았는데 '동반'까지만 듣고 동방신기인 줄 알고 함성을 지르더라. 제대로 낚았다"라고 고백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태진아와 강남은 조정민의 연주에 맞춰 '장지기장'을 부르며 깨알 같은 손동작을 완벽하게 해내 웃음을 선사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