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2 15:1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남다름, 父 허준호와 묘한 긴장감…류한비 구했다

기사입력 2018.05.17 22:12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이리와 안아줘' 남다름이 류한비의 개를 구해줬다.

17일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3회에서는 어린 나무(남다름 분)가 어린 낙원(류한비)의 개를 구해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어린 낙원은 윤희재(허준호)의 집 창고에 갇혀 있는 럭키를 발견했다. 어린 나무 역시 개를 바라보고 있었고, 이때 윤희재가 나타났다.

어린 낙원은 "저희 집 개를 잃어버렸는데요. 이름표가 여기 대문 앞에 떨어져 있어서요"라며 설명했다.

윤희재는 "개를 잃어버렸다고. 나쁜 애구나. 그런 일 때문에 남의 집에 함부로 들어와서 몰래 막 훔쳐보면 안되지"라며 겁을 줬다.

어린 나무는 "제 친구예요. 아버지. 학교에서 처음 사귄 제 친구예요"라며 어린 낙원을 감쌌다.

특히 어린 나무는 개를 풀어줬고, 어린 낙원의 손을 잡고 밖으로 나갔다. 윤희재는 "이제 보니 우리 나무 친구였구나. 그 개도 주인 찾아주려고 여기다 데려다 놨던 건데. 동네에서 통 못 본 개라 누가 여기다 버리고 간 줄 알았거든"이라며 변명했다.

또 윤희재와 어린 나무, 어린 낙원 사이에 묘한 긴장감이 흘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