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2 00: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양예원 이어 배우지망생 이소윤도..."성범죄 피해자들, 숨지 말길"

기사입력 2018.05.17 10:58 / 기사수정 2018.06.28 11:16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유튜버 양예원에 이어 배우 지망생 이소윤 씨도 성범죄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먼저 양예원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피팅 모델 아르바이트에 지원했다가 성추행을 당했다는 사실을 전했다. 양예원은 상세하게 당시의 상황을 설명한 뒤 눈물을 보이며 "저를 도와주시고, 이러한 일들이 얼마나 많이 일어나고 있는지, 앞으로의 피해자들이 안 생기게 이 글을 더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도록 퍼트려달라"고 요청했다. 

양예원의 용기에 이소윤도 자신의 피해사실을 고백했다. 이소윤은 자신을 양예원과 아주 가까운 지인이자 배우지망생이라고 소개한 뒤 "예원이 덕분에 큰 용기를 냈다. 더 많은 피해자들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저희는 꿈을 져버렸고, 정말 어떤 사람도 못 만나겠으며, 지금도 너무 무섭고 떨린다. 이 악몽에서 벗어나게 도와달라"고 말했다. 

이어 "자칫하면 정말 강간당하거나 큰일이 날 것 같은 두려움에 '빨리 끝내고 여기서 벗어나자. 살아서 돌아가자'라는 생각뿐이었다. 저희는 집단 성추행, 사기, 음란사진 유포 등 큰 범죄의 피해자다. 이렇게 용기를 내 글을 게재한 것은 좀 더 많은 피해자들과 아픔을 나누고, 저희를 이렇게 만든 그 사람들이 꼭 벌을 받았으면 좋겠다는 생각 때문"이라고 고백을 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이소윤은 "경찰서에 가서 고소를 한 상태이지만 저희가 강제로 속아서 당했다는 명확한 증거가 없다. 저희와 같은 피해자가 있다면 용기를 내서 더 이상 혼자 끙끙 앓지 말고 저희에게 꼭 연락 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이소윤 페이스북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